할렐루야! 뉴욕순복음안디옥교회에 오신 여러분을 예수님의 이름으로 환영합니다.
 

안디옥 이벤트 소식
행사 및 일정
교회소식
중보의 기도
사진 갤러리
안디옥 게시판
예배시간안내
주 일 예 배
1부 예배오전 07:30
2부 예배오전 09:00
3부 예배오전 11:00
4부 예배오후 01:30
영어예배오전 11:00
유.초등부오전 11:00
중.고등부오전 11:00
  오후 7:30(금)
청년,대학부오후 01:30
  오후 8:00(토)
주 중 예 배 및 모임
새벽기도회월-토 오전 5:30
수요예배오후 08:30
금요은사예배오후 08:30
성경대학  오후 8:30(화)
성경공부  오후 8:30(목)
전도학교 오전10:00(화)
방과후학교유아.태권.sat
음악.발레.미술
한글학교토요일
09:30 Am.-2 Pm.
구역예배   구역별
오병이어특별
새벽기도회
   매월첫주



 한미 지도자 기도회(277)

2018-07-28 00:10:00, Hit : 2060

 

 20180710USAKOPrayer01.jpg (586.5 KB) 

 20180710USAKOPrayer02.jpg (487.6 KB) 

원래크기로보기

Photo#1:20180710USAKOPrayer01.jpg

원래크기로보기

Photo#1:20180710USAKOPrayer02.jpg

안디옥이벤트(277) 한미 지도자 기도회  

대뉴욕지구한인교회협의회(회장 이만호 목사) 제 44회기 대 행사인 “2018 할렐루야 대뉴욕복음화대성회”가 7월 9일(월)부터 11일(수)까지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를 강사로 모시고 개최되고 있는 가운데 둘째날인 10일(화) 오전 11시 대동연회장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한 한미 지도자 기도회가 뉴욕교협 주관으로 열렸다.

이중 언어(한/영)로 진행된 기도회는 이희선 목사의 사회로 진행됐다. 미국과 한국 국가 제창후 뉴욕교협 회장 이만호 목사는 대표기도를 통해 한미 지도자들이 이렇게 모여 한반도 평화를 위해 기도하게 하심에 감사하는 기도를 드렸다. 또 이만호 목사는 미국과 한국의 축복을 간구한 후, 하나님께서 북한의 김정은 위원장을 변화시켜 주셔서 핵을 포기하게 해 주시고 평화통일이 되도록 인도하여 달라고 기도했다.

기도회의 주강사는 이영훈 목사와 퀸즈 미국교협 회장 오웬 윌리엄스 목사이다.
오웬 윌리엄스 목사는 “하나가 된다는 것은 입으로 쉽게 말할 수 있을지 모르지만 그것이 쉽게 이루어지는 것은 아니다. 우리들은 하나가 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우리는 오직 전능하신 하나님 안에서 하나가 될 수 있다. 우리들은 하나가 되어 세상을 행해서 서로 사랑하는 것을 보여줌으로 우리들이 하나님께 속한 것을 보여줄 수 있어야 한다. 우리들은 하나가 되기위해 노력해야 한다. 벽을 무너트리고 서로 부둥켜안고 갈라져있는 세상을 향해서 진정 하나님의 사랑이 무엇인지 보여줄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실업인선교회 쁄라중창단의 은혜스럽고 멋진 찬양이 있었다.

이영훈 목사는 예레미야 33:3을 본문으로 “기도의 중요성”이라는 설교를 통해 기도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말씀 하셨다.

“많은 분들이 교회성장의 방법에 대해 묻는다. 교회성장은 전적으로 하나님의 은혜와 하나님의 역사가운데 있다. 가장 중요한 것은 기도이다. 기도 없이는 능력있는 설교를 할 수 없고, 성령충만 할 수 없다. 우리는 기도 없이는 사역을 절대로 할 수 없다.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를 위해 기도해야 한다. 한국은 세계에서 유일한 분단국가이다. 하지만 하나님은 역사의 주관자로 계신다. 하나님께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마음을 움직이고 계신다. 모든 것이 하나님의 손에 달려있다. 그래서 우리들이 주님앞에 간절히 기도해야 한다. 하나님의 때에 우리나라가 통일이 될 것이다. (박수) 하나님의 때가 될때까지 계속해서 기도해야 한다. 그것이 우리가 이 자리에 모인 이유이다.

기도는 하나님 앞에 믿음을 표현하는 것이다. 믿음으로 기도할 때 하나님이 응답하시고 역사하신다.  우리 모두 기도의 사람이 되어야 한다. 한국은 기도의 전통이 있다. 1907년 평양대부흥도 새벽기도 모임부터 시작됐다. 한국에 있는 교회는 새벽 5시에 새벽예배를 드린다. 그래서 한국에서 목회하기가 힘든 이유가 새벽기도때문이라는 이야기가 있다. 하지만 예수님이 그렇게 기도하셨다. 우리들은 예수님을 따라 새벽에 일찍일어나 기도해야 한다. 그리고 아침과 저녁에도 기도해야 한다. 우리가 기도할 때 하나님이 응답하신다.

많은 사람들이 기도의 중요성을 알지만 많은 사람들이 기도하지 않는다. 시시때때로 주님 앞에 무릎을 꿇고 기도해야 한다. 기도할 때 미국을 축복하시고, 뉴욕과 미국전역에 큰 부흥을 주실 것을 믿는다. 성 어거스틴에게 제자가 예수님의 가장 위대한 가르침이 무엇인지 물었다. 성 어거스틴은 겸손이라고 대답했다. 두 번째도 세 번째도 겸손이라고 답했다.  목회에서 무엇이 가장 중요한 것인가를 물으면 첫째도 둘째도 셋째도 기도라고 대답하고 싶다. 주님 앞에 기도해야 한다. 기도하고 기도하고 또 기도할 때 하나님이 우리의 기도를 응답하신다.”고 말씀을 선포했다.

제목기도에서 진유철 목사(LA순복음교회)는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미국의 Rev. Jeronimo Jinenez 는 세계평화와 테러로부터 안전, 양승호 목사(뉴욕순복음연합교회)는 ‘한미 간의 강한 결속’을 위해, Rev. Joel Sadephal 은 세계선교를 위해 기도했다. 이어 뉴욕한인회 김민선 회장, Toby Ann Stavisky(State Senator), Edward Braunsteine(State Assemblyman), Carmen Charles(President of Local 420 DC37), Dr. Anthony Andrews(Democratic District Leader of S/E Queens), Michelle Bachman(Congresswoman)의 축사가 있었는데, 특히 이영훈 목사와 친분이 있는 전 연방하원의원 Michelle Bachman의 영성 깊은 기도는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희복목사(교협 총무)의 광고가 있었고, 여의도순복음교회 권사합창단의 은혜스러운 찬양이 있은후 Rev. Roses Brown의 축도가 있은후 원로 방지각 목사의 오찬기도후, 앉은 자리에서 양식을 먹는 오찬이 진행됐다. 기도회에는 대동연회장 홀의 모든 자리에 테이블을 놓고도 모자라 문밖 복도에도 테이블을 깔 정도로 많은 교계 지도자들이 500여명 참석했다.  


279-46































































































  AMC
회원님의 소개글이 없습니다.







인터넷성경

뉴욕순복음안디옥교회 Copyright @ The Antioch Missionary Church 2008 - 2019
188-12 73ave., Fresh Meadows, NY 11366 Tel. 718-406-7577, 718-938-1777
e-Mail: usfgc@hotmail.com   Powered by NYDL